Orcinus orca speedwagon

Doublespy.egloos.com

포토로그


외부링크 및 기타 블로거 링크

-네이버 본점
범골의 염황



-Admiral Joker
행복나라 친구들



-나는 훼료가 좋다.
훼료네

-나는 오퍼도 좋다.
5% 블로그




-외부링크
21세기의 지식인 - 21세기의 신지식인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웹툰이야기








소닉의 기묘한 버그(소닉3 유튜브 버그 영상) 나름대로 문화생활

(마약플레이)소닉 3&너클즈 링 999개 모으기


저번 영상의 플레이어 안텔(유튜브 attltb)에 대한 리뷰 속편.

http://www.youtube.com/user/attltb?feature=watch
그의 유튜브 채널 제목이 'Sonic glitch finder(소닉의 버그를 찾는 자. '글리치'란 표현은 영어권에서 게임 내 버그현상을 의미하는 단어로 버그보다 글리치라고 써야 이런 것들을 많이 찾을 수 있음.)'란데서 알 수 있다시피 그는 사실 소닉3의 무수한 버그현상에 대해 연구한 플레이영상들을 유튜브에 올리고 있음.



이것들은 앞으로 나올 약빤 영상들의 구현원리인데. 안텔은 자기 버그영상 보는 사람들에게 그 원리 가르쳐주고 싶어해서 이런걸 상세하게 올려놨지만(성의없이 쓴 거 아니니 기본원리인 저것들만 숙지하면 지금 여러분들도 안텔하고 비슷한 거 만들어낼 수 있음.) 내용이 상당히 방대하니 그냥 결과물만 구경하고 싶으면 그냥 스킵해도 상관없음.


일단 대망의 버그영상 1번은 바로.




지옥에 있는 보스들 나와라! 예토전생!
(사실 등장한 보스는 이후 스테이지 중간보스와 보스라서 미리 때려잡는다는 개념에 더 가깝지만. 그리고 보스 양산이니 사실상 분신술에 더 가까운지도.)





우리 세이브파일이 달라졌어요.
(데이터 교란을 통해 캐릭터 셀렉트도 안 되어있는 뉴 세이브 파일에 에메랄드가 모아져 있다거나 하는데서 이미 세이브파일들이 맛이 가 버렸다는 것이 드러남. 그리고 그 변성된 세이브파일들의 진정한 진가는.)




스테이지 속에 셀렉트가 있다! 버그!
50초부터 반복되는 마블가든 액트2 무한반복은 퀵세이브 로드로 연출한 장면이 아니라 실제 버그임. 그리고 더 중요한 건 못 빠져나감! 2분 10초부터 나오는 화면 깨짐도 이 영상의 백미! 死분 25초 이후로는 스테이지 내에서 스테이지 셀렉트도 되지 않나.(그냥 보기만 하면 알아보기 힘든데 화면 깨지는 부분이 스테이지 셀렉트임. 브금 바꾼 건 그 내부의 사운드테스트 기능 때문) 버그의 밀도가 높아서 아주 임팩트가 개쩔음. 마지막에는 깨진 화면 속에서 다른 스테이지 중간보스랑 싸우고 있지.(마블가든에서 찍은건데 중간보스는 런치베이스ㅋㅋㅋㅋㅋ)




존나 짱센 투명너클즈.
(샌드폴리스에서 엔젤 아일랜드로 워프하더니 그 외 온갖 버그의 향연이 펼쳐지지만 사실 가장 재미있게 본 건 역시 엔젤 아일랜드 보스전의 투명너클즈였음)




화룡점정
안텔 본인이 가장 높게 평가하는 영상. 솔직히 샌드 폴리스 별로 안 좋아하는 스테이지라 재미있게 보진 않았는데 상상을 초월하는 버그들이 산재해 있으므로 보면서 어지간히 지루하지 않은 이상 꼭 끝까지 집중해서 보기를 바람. 사실 본객도 못한 걸 다른 사람한테 하라고 하는 것부터 웃기는 일이긴 하지만.




어둠의 다크에는 혼돈의 카오스
보너스 스테이지에서 디버그를 쓴 결과물. 이걸 더 발전시켜서 멀쩡한 게임을 아예 쿠소게 수준으로 마개조를 성공해 낸 엄청난 용자가 있었는데 그에 대한 서술은 나중에. 솔직히 이 정도만으로도 충분히 약 빨았다고는 생각함. 개인적인 견해에서는 안텔이 이 영상 하나만으로도 충분히 인간 마약의 경지에 도달했다고 생각함.








사실 지금 올린 영상들(만든 순서대로 올린 건 아님.) 외에도 상당히 많은 '작품'들이 그의 채널에 있지. 안텔 뿐만 아니라 이쪽 분야의 전문가들이 더 있기는 하지만 사실 안텔이 이쪽의 선구자이자 거의 최강자이기도 함.

사실 유튜브라는 국제무대에 뛰어들어 본격적으로 활약하기 전부터 안텔은 이미 이쪽 분야의 전문가였고 실제로 유튜브 데뷔 당시부터 반향이 꽤 쩔었던 인물임. 물론 그의 실력을 지금 경지까지 향상시킨 건 안텔과는 독자적으로 버그를 연구하던 외국의 고수들과의 교류였지만 사실 그 중에서도 안텔보다 선배는 한명밖에 없었을 정도니.(괜히 선구자라고 말한 게 아님.) 국내에서도 이런 문제를 파고들던 거의 유일한 유저였고 그 매니악함에 대한 보상이 세계구 무대에서의 명성으로 되돌아왔다고 봐야 하려나.

아무튼 다음 편에서는 그 외쿡의 약쟁이들에 대해 소개하려고 함.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