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cinus orca speedwagon

Doublespy.egloos.com

포토로그


외부링크 및 기타 블로거 링크

-네이버 본점
범골의 염황



-Admiral Joker
행복나라 친구들



-나는 훼료가 좋다.
훼료네

-나는 오퍼도 좋다.
5% 블로그




-외부링크
21세기의 지식인 - 21세기의 신지식인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웹툰이야기








고전게임 고인돌2(Prehistoric2) 올클한 한국인 유저. 나름대로 문화생활



한때 고전게임계의 레전드 타이터스(Titus)사가 내놓은 명작 고인돌(Prehistoric) 시리즈. 원제 Prehistoric가 '선사시대의~'란 뜻이라서 선사시대라고 알려져 있기는 함.

보통 고인돌1과 고인돌2 중 어느 게 더 재미있었느냐에 대한 논쟁은 고전게임계의 주요 떡밥들 중 하나로 알고 있는데 개인적으로 난 고인돌2쪽에 손을 들어주고 싶음. 뒤에 GBA로도 리메이크된 슈퍼패미콤용 고인돌(이쪽은 제목이 'Prehistoric Man')도 이쪽 고인돌2랑 비슷한데다 난 이것도 재미있게 해봐서. 고인돌1은 속편들하고 시스템이 여러가지로 상이해서 적응이 힘들더라.


보너스 스테이지 배경은 진짜 고전파 장잉정신의 결정체.



아무튼 제목 그대로 한국분 누가 유튜브에다 고인돌2 전 스테이지 100% 올클한 영상 올려놓으셔서 그거 소개하려고 함. 그의 유튜브 아이디는 PROSLEEJUNHO.(왠지 본명같은 느낌도 들어 '이준호' 씨로 칭함.)

여기로 가면 모든 영상을 볼 수 있는데. 특별히 내게 인상깊었던 스테이지 몇개만 좀 소개해볼까 함.






3번째 스테이지인 여름 배경의 스테이지. 전체적으로 붉은 빛을 띄는 배경이 인상적인데 진짜 고인돌2의 모든 정수가 이 스테이지에 녹아들어있다고 볼 정도로 완성도 높은 스테이지임. 보스인 킹콩도 나름 인상적이었는데 보너스 스테이지 진입을 위해 킹콩이 드랍하는 열쇠(라이터)를 일부러 놓쳤다는 거. 이 스테이지에서 열쇠는 오직 킹콩이 드랍하는 거 딱 하나만 나오는지라 저거 사라지면 자살키(고인돌2에는 특정 키를 누르면 발동하는 자살 시스템이 있음)로 운지하는 방법밖에 몰랐었는데 더 좋은 방법이 남아있었다는 사실에 감탄했었음. 아오 시발 존나 지리겄소.





얼음 스테이지. 시발 난 진짜 여기를 도저히 통과 못했었는데.(이후 스테이지들은 영상 보고나서야 알게 됨.) 진짜 치가 떨릴 난이도임. 여기를 100%클리어하기 위해 자살 시스템까지 활용해야 할 정도면 뭐. 노미스 퍼펙트 클리어는 스테이지 구조상 불가능하다고 봐야겠지. 근데 사실 얼음 스테이지는 바닥이 미끄러워서 이준호씨처럼 플레이하기도 힘듦. 진짜 조금만 실수하면 가시밭이나 중력을 향해 운지하게 됨. 이준호씨가 조낸 잘하는 거 맞음.








정말로 생각할수록 이런 게임 만든 회사에서 슈퍼맨64를 내놓았다는게 믿어지질 않는다. 진짜 누가 AVGN한테 저런 영상들 보여주면서 제보좀 해줄 사람 없나. AVGN은 타이터스가 뭐하는 회사인지 몰라서 슈퍼맨64 리뷰할 때도 그건 그냥 넘어갔는데. 그래도 이런 고전명작을 내놓은 회사에서 뒤에 희대의 쿠소게를 냈다는 사실은 보통 AVGN이 가장 좋아하는 떡밥 중 하나이니(사실 이야깃거리가 보통 많은 건수가 아니니.) 뭐 운 좋으면 나중에 타이터스사 작품 리뷰같은거 나올지도 모르고.

덧글

  • Nikins 2012/08/16 18:37 # 답글

    제가 초딩무렵에 목숨 걸고 했던 게임 중 하나인 Titus The Fox같은 명작을 만들었던 회사이기도 하다고요. 저 시리즈도 그렇고 90년대 초반엔 해도 그럭저럭 멀쩡했는데 말이죠.
  • Left Q Dead 2012/08/16 18:41 #

    http://doublespy.egloos.com/2967870
    제가 한 몇달 전부터 계획하던 게시물 시리즈인 유튜브 고전게임 플레이영상 첫빠따가 바로 그 타이터스 더 팍스였죠. 사실 키드 카멜레온은 예정에 없었다가 다시 좀 플레이해보고 넣은거고 타이터스 회사 게임 2개만 가져올 생각이었음.

    AVGN의 해당 리뷰 보셨는지는 모르겠지만 슈퍼맨64는... 이게 어느 회사에서 만들었든 심각한 쓰레기인데 제작사가 타이터스라서 더 끔찍한 현실로 다가오는 망작이었습니다. 더 팍스나 고인돌 생각하면 정말 게임계 최악의 재앙들 중 하나였죠.

    슈퍼맨이라는 모든 슈퍼히어로의 원조격 브랜드와 타이터스라는 고전게임계의 본좌가 만나니 이런 결과가 나올거라곤 당시엔 아무도 생각 못했을겁니다.
  • KITUS 2012/08/17 23:17 # 답글

    아아앜ㅋㅋㅋ 제게 원시인 = 코가 크고 수염으로 뒤덮이며 우가우가거리는 모습 이라는 선입견을 가져다 준 그 게임! ㅋㅋㅋ
  • Left Q Dead 2012/08/18 12:33 #

    1편에선 주인공한테 수염이 있었는데 2편에서는 면도를 했는지 수염이 없더라고요. 근데 진짜 원시인 주제에 코가 너무 큰 게 아닌가 싶음.(적 몹인 식인종으로 추정되는 다른 부족 원시인도 코가 크니...)

    아무튼 주인공부터 적들에 아이템까지 전부 개성적인 게(시발 원시시대인데 음식이 아닌 것들도 수집해야 하고 음식들도 당시에는 없었던 무슨 패스트푸드라거나 캔디류나 이런게 있으니.) 컨셉부터 잘 잡아 놓은 게임이란 사실에는 이견의 여지가 없을 듯 합니다. 1편이 더 나았다는 데는 논란의 여지가 많지만요.
  • 2012/08/17 23:18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2/08/18 13:29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2/08/18 13:32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2/08/18 14:14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2/08/18 14:43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2/08/19 17:20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2/08/19 17:49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ㅊㅊㄴ용 2013/01/30 01:07 # 삭제 답글

    3단계 지리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짜오지염황 2013/01/31 05:36 #

    ㅇㅇ 거기가 진짜 가장 쩔음. 뒷스테이지도 재미있긴 하지만 숨겨진 건 이쪽이 가장 많으니.
  • efusyge 2017/08/06 05:38 # 삭제 답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